양숙현(*1982)

미디어 아티스트. 동시대 기술 환경과 시스템, 그리고 이것이 생산하거나 파생시킨 개체와의 경험을 통해 만들어지는 상상력을 매체와 형식의 제한없이 풀어낸다. 기술 미디어를 스크린 혹은 인터페이스가 아닌 '물질'로 정의하며 감각, 신체, 환경 같은 물리적 영역과 데이터의 영역을 연결하고 조작 하는 것에 관심을 갖는다. 이를 기반으로 공간의 변환을 통해 물리적 한계를 넘어서는 미디어 설치물부터 한 손에 들어오는 웨어러블 장치까지 다양한 작업을 생산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기술이 환경이 된 시대에 인간에 대한 지속적인 질문을 던진다.

홍익대학교에서 회화(BFA)와 인터랙션디자인(MFA)을 전공하였다. 2010년부터 미디어아티스트그룹: 전파상 멤버로 대형 미디어 프로젝트에 참여했으며 서울라이다즈, Material Research Lab, A-Maker, 트랜스미디어랩 등 다양한 콜렉티브로 활동하였다. MMCA 창동,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금천예술공장 레지던시, 제로원, 아르스일렉트로니카, 다빈치크리에이티브, 크리에이터스프로젝트 등에서 전시하였다.


Sookyun Yang(*1982)


Sookyun Yang(*1982, Born in Gwang-ju, working and living Seoul) is an artist who is interested in bringing imagination from experience accumulated by living in current technology environment into tangible outcome. Current work scope includes investigating potentiality of human being as a medium interconnecting technology and physicality when technology exists in everyday life ubiquitously.

She studied Painting (BFA) and Interaction Design (MFA) at Hong-ik University. Since 2010, she has participated in large media projects as a member of the Media Artist Group: Jonpasang. She also worked as a diverse artist collective, including Seoul LiDARs, Material Research Lab, A-Maker, and TRANSMEDIALAB. She has experienced residency programs at MMCA Chang-dong, Asia Culture Complex and SFAC Space Geumcheon. The exhibition was held at ZER01NE, Ars Electronica Festival, Da Vinci Creative, the Creators Project, and so on.

Media artist group: Jonpasang

E-mail: sourflavor@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