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TAKA (藏)

Category: Media Installation | Year: 2015 | Place: ACC Creation Space 2, Gwangju, Korea | Collaboration with TRANSMEDIALAB
(Taiyun Kim, Earl Park, Sookyun Yang, Jihyun Yoon)


PITAKA는 대장경을 새기는 로봇이다.
PITAKA는 로봇/기계라는 인식을 넘어 구도자로 의인화된 아이콘으로 판각 행위를 통해 미디어가 된다. PITAKA의 퍼포먼스는 새로운 형식의 장藏, Pitaka를 생산해 내고 이는 상징적 아우라로 존재하는 대장경이라는 역사적 유물을 또 다른 매체로 가공, 변화시킨다.

판각자료제공: 고려대장경연구소
데이터 컨버팅 디자인: 배성훈

Material: 로봇팔, 알루미늄 플레이트, LED, 철제 프레임, 카메라

플라스틱 신화들

PITAKA is the name given to the robot inscribing the Goryeo Tripitaka.
Beyond the apparent robot/machine, the inscription medium becomes a personified icon of catechumen, a seeker of truth. PITAKA’s performance produces a new form of manuscript and transforms the symbolic aura of the historical relic Tripitaka into another medium.

Original digital data from The Research Institute of Tripitaka Koreana
Data converted design by Sung-Hun Bae

Material: Robot Arm, Aluminum Plate, LED, Metal Frame, Camera

Plastic Myths